실시간뉴스
HOME 엔터테인먼트
박정운, 가상화폐 사기 혐의...'사람은 겉과 속이 다르구나'

▲ ⓒ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문화뉴스 MHN 이충희 기자] 가수 박정운이 가상화폐 투자사기 혐의로 검찰수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가수 박정운은 지난 7월 이노에이엠씨에서 100억원을 빼내 이노이엔씨를 설립한 바 있다.

이후 박정운은 이노이엔씨 자본금 20억원 일부를 빼돌려 회사를 설립했다는 의혹과 가상화폐 투자사기를 저지른 마이닝맥스 회장과 2000억원 투자금을 빼돌린 혐의를 받고있다.

이와같은 소식에 누리꾼들은 "박정운씨 팬이었는데 아니길 간절히 바래봅니다"(hdq****), "진짜 사람은 겉과 속이 다르구나"(sqwq****), "확실히 수사해주세요. 이천억이 누구 애이름도 아니고"(cshlaw****) 라며 분노의 반응을 쏟아냈다.

chunghee3@munhwanews.com

 
    이충희 | chunghee3@munhwanews.com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문화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알쓸다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