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 회화의 거장' 알렉스 카츠 전시회 대구에서 개최
'현대 회화의 거장' 알렉스 카츠 전시회 대구에서 개최
  • 김장용 기자
  • 승인 2019.02.12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5 살아있는 최고의 아티스트 10인' 선정… 휘트니 미술관 소장작도 함께 전시돼
ⓒ 대구미술관
ⓒ 대구미술관

[문화뉴스 MHN 김장용 기자] 현대회화의 거장인 알렉스 카츠의 전시회가 대구에서 개최된다.

대구미술관은 오는 19일부터 5월 26일까지 현대회화의 거장 알렉스 카츠의 인물 초상화 43점과 풍경화 20점, 드로잉 36점 등 110여 점의 작품을 전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알렉스 카츠는 예술 전문 사이트 '아트시(ARTSY)'가 꼽은 '살아있는 최고의 아티스트 10인'에 선정됐을 정도로 현대 미술계에서 인정 받는 거장이다.

이번 전시는 아시아 최대 규모로, 미국 휘트니 미술관 소장 작품인 '레드 스마일(1963)'도 함께 전시된다.

대구 미술관 관계자는 "구상과 추상, 전통과 아방가르드를 넘나든 알렉스 카츠의 작업 세계를 한 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