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스포츠
2018 러시아 월드컵 조추첨, '죽음의 조' 언급에 네티즌 반응 "우린 이미 죽어있다"

[문화뉴스 MHN 이지현 기자] '2018 러시아 월드컵 조추첨'이 화제다. 12월 2일 오전 0시, SBS, MBC, 푹TV 등을 통해 중계되는 '러시아 월드컵 조추첨'에 많은 이들이 주목하고 있다.

▲ 네이버 캡처

이번 2018 러시아 월드컵 조추첨 행사에는 신태용 감독,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 등이 참여한다.

한준희 KBS 축구해설의원은 "브라질-스페인-덴마크"와 엮이는 것이 가장 나쁜 선택이라고 평가했다.

그러나 네티즌은 한국이 이미 러시아월드컵 본선 약체로 꼽히고 있다며, "누구를 만나도 죽음의 조일것"이라고 비판했다. 한 네티즌은 "폴란드, 러시아가 분명 브라질, 독일보다 나은 건 사실이지만... 어쨌거나 최약체는 한국"이라고 자조했다.

jhlee@munhwanews.com

 
    이지현 | jhlee@munhwanews.com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알쓸다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문화공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