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문화공감
[MHN TV] 장동건&윤아 '현재진행형 미모의 두 사람'2017 부산국제영화제

[문화뉴스 MHN 부산 임우진 PD] 12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 전당에서 제22회 '2017 부산국제영화제(이하 BIFF)' 레드카펫 행사가 진행됐다.

이날 배우 장동건과 윤아가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2017 BIFF는 아시아를 대표하는, 국내에서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하는 대표 영화제로 배우 장동건과 임윤아(소녀시대)의 개막식 사회자로 포문을 연다.

한편, '2017 부산국제영화제'는 부산시 5개 극장 총 32개 스크린에서 75개국의 300편이 상영될 예정이다.

hnseek@munhwanews.com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문화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알쓸다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