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엔터테인먼트 뮤지컬·오페라·음악극
뮤지컬 '타이타닉' 누구보다 빨리 만나는 방법은?

[문화뉴스 MHN 서정준 기자] 뮤지컬 '타이타닉'(프로듀서 신춘수, 연출 에릭 셰퍼) 프리뷰 티켓을 오픈 한다.

한국에서 초연되는 '타이타닉'을 가장 먼저 만날 수 있는 프리뷰 공연은 11월8, 9일 오후 8시 총 2회 공연으로 오는 17일 오픈 된다.

프리뷰 공연 예매 시 40%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지난 1차 티켓 오픈 당시 전 예매처 예매 순위 1위를 기록하며 큰 관심을 받고 있는 만큼 다시 없을 할인 혜택을 누리며 '타이타닉'의 첫 관객이 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다. 더불어 프리뷰 예매자를 대상으로 특별한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제작사 오디컴퍼니의 신춘수 프로듀서는 "그간의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이번 작품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관객들에게 깊은 감동과 놀라운 완성도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라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뮤지컬 '타이타닉'은 연말 뮤지컬 흥행작으로 일찌감치 주목을 받았다. 세계 최대 규모 초호화 여객선 꿈의 선박 '타이타닉' 실화를 바탕으로 한 뮤지컬 '타이타닉'은 5일 간의 여정 속에서 누구도 예상치 못한 비극과 마주하게 된 인간 군상의 모습을 섬세하게 그리며 그 안에서 발견되는 사랑, 희생과 용기를 통해 관객들에게 올 연말 따뜻한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주, 조연 및 앙상블의 구분 없이 전 캐릭터가 주인공인 뮤지컬 '타이타닉'은 등장하는 대부분의 배우들이 최대 다섯 개의 배역까지 연기하는 멀티-롤(multi-role) 뮤지컬이다. 김봉환, 이희정, 김용수, 임선애 등 작품에 무게감과 진정성을 더할 베테랑 배우들부터 문종원, 윤공주, 임혜영 등 오랜 시간 관객들의 신뢰를 받아온 명실상부 뮤지컬 스타들,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두터운 팬 층을 확보하고 있는 송원근, 정동화, 조성윤, 서경수, 탄탄한 실력과 매력을 두루 갖추며 관객들에게 다가가고 있는 켄(VIXX), 이지수 등 현재 큰 주목을 받고 있는 배우들까지 한 무대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국 최초로 브로드웨이 책임 프로듀서 이력을 갖고 있는 오디컴퍼니 신춘수 프로듀서의 세 번째 브로드웨이 진출작으로, 기획부터 제작까지 한국 공연과 브로드웨이 공연을 동시에 추진 중인 뮤지컬 '타이타닉'은 11월 8일부터 잠실 샤롯데씨어터에서 만나볼 수 있다.

some@mhnew.com

    서정준 | some@munhwanews.com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오늘우리
여백
여백
알쓸다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