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엔터테인먼트
'싱글와이프' 유하나 "입학 때 몰렸던 남자애들, 내가 입 열자 다 피해" 폭소
ⓒ SBS '싱글와이프' 방송 화면

[문화뉴스 MHN 홍신익 기자]배우 유하나가 반전 성격 에피소드를 밝혔다.

13일 밤 방송된 SBS '싱글와이프'에서는 가희와 안선영과 함께 부산으로 떠난 김창렬 아내 장채희가 밸런타인 데이에 얽힌 사연을 공개했다.

장채희는 학창시절, 생각지도 못했던 오빠에게 초콜릿과 함께 데이트 신청을 받았던 일화를 밝혔다.

영상을 보던 박명수는 MC 이유리에게 학창시절 초콜릿을 많이 받아봤는지 물었다. 이유리는 "별로 못 받아봤다"고 답했다.

이어 유하나에게 묻자 그는 "저도 그렇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패널들이 믿지 못하자 유하나는 "입학 했을 때는 남자들이 다 몰리다가 (내가) 입을 열면 남자애들이 피했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tlslr2@munhwanews.com

 
    홍신익 | tlslr2@munhwanews.com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문화공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알쓸다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