첼리스트 홍지연 앨범 발매 기념 독주회 열어
첼리스트 홍지연 앨범 발매 기념 독주회 열어
  • 주재현 기자
  • 승인 2019.02.11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첼리스트 홍지연, 오는 3월 2일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앨범 발매 기념 독주회 가질 예정
ⓒ 영음예술기획
ⓒ 영음예술기획

[문화뉴스 MHN 주재현 기자] 오는 3월 2일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첼리스트 홍지연의 앨범 발매 기념 독주회가 열린다.

첼리스트 홍지연은 뉴저지 주립대학 졸업 후 카네기 홀에서 두 차례 공연하고 유명 오케스트라와 협연하는 등 따뜻한 음색과 화려한 기교로 호평 받는 첼리스트다. 지난 2011년 귀국 독주회를 가진 이후 국내 여러 공연장에서 독주회와 실내악 연주회를 열어오기도 했다. 특히 그녀의 해설이 있는 독주회는 많은 청중들의 호응을 이끌어내며 몇 해째 이어져오고 있다. 

이번 공연은 그녀의 음반 발매를 기념해 열리는 것으로 피아니스트 이재완과 협연해 라흐마니노프의 'Vocalise, Op 34 No. 14', 'sonata for Cello and Piano in g minor, Op 19', 퐁세의 'Estrellita', 카사도의 'Requiebros', 멘델스존의 'Song without words', 포퍼의 'Hungarian Rhapsody' 등 다양한 음악을 선보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