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립연정국악연주단, 정월 대보름 맞이 '대보름 음악회' 펼쳐
대전시립연정국악연주단, 정월 대보름 맞이 '대보름 음악회' 펼쳐
  • 조아라 기자
  • 승인 2019.02.10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 음악의 고유한 멋과 흥을 돋우는 연주회
ⓒ 대전시립연정국악연주단
ⓒ 대전시립연정국악연주단

[문화뉴스 MHN 조아라 기자] 오는 19일, 정월 대보름을 맞이해 대전시립연정국악연주단에서 '대보름 음악회'를 연다.

'대보름 음악회'는 가무악 형태의 종합예술을 선보이며, 이용탁 예술감독의 지휘로 국악 장르의 다양한 공연을 선보인다.

음악회에서는 한국무용 부채춤에서부터 연주단과 성악단의 아리랑연곡, 제비노정기, 그리고 무용단의 강강술래까지 화려하면서도 우리 고유 음악의 멋을 살린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더불어 국립창극단원 서정금과 최용수가 특별 출연해 흥을 돋우는 소리 공연도 진행된다.

한편, '대보름 음악회'는 국악원 큰 마당에서 19일 오후 7시 30분에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