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미스인터콘티넨탈 세계 대회 현장, 미스유니버스에 이어 필리핀 우승
2018 미스인터콘티넨탈 세계 대회 현장, 미스유니버스에 이어 필리핀 우승
  • 김수석 기자
  • 승인 2019.01.29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필리핀의 카렌 갈만(Karen Gallman) 최종 대상 수상, 국내 브랜드상 수여도 이뤄져
지난 26일, 필리핀에서 미스인터콘티넨탈 본선대회가 열렸다 (사진=정민건 사진기자)

 

지난 26일(현지시간) ‘2018 제47회 미스인터콘티넨탈’ 대회 파이널이 필리핀 마닐라 MOV(Mall of asia)아레나에서 열렸다.

 

1973년부터 시작된 미스인터콘티넨탈은 80여 개국 세계 미인들이 참가하는 세계 5대 미인대회 중 하나다.

 

미스필리핀이 우승의 영예를 안았다. 이로써 필리핀은 미스유니버스에 이어 2개의 미인대회를 석권했다. (사진=정민건 사진기자)

 

2018년 대회에는 미스인터콘티넨탈 코리아 김서희가 한국 대표로 출전했고, 최종 본선에는 에티오피아(미스아프리카), 필리핀(미스아시아), 슬로바키아(미스유럽), 코스코스타리카(미스북아메리카), 콜롬비아(미스남아메리카), 베트남(관람객 투표)6인이 올랐다.

 

치열한 심사 끝에 필리핀의 카렌 갈만(Karen Gallman)이 ‘2018년 미스인터콘티넨탈’ 최종 대상을 수상하며, 전년도 수상자 미스 멕시코 베로니카 살라로부터 왕관을 받았다.

 

미스울트라브이상은 미스미얀마가 수상했다. 본선 대회에서 한국브랜드상을 수여한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사진=정민건 사진기자)

 

필리핀은 세계 5대 미인대회 중 2018 미스유니버스에 이어 두 대회 석권이라 장내의 분위기가 뜨거웠으며, 미스인터콘티넨탈 대회를 공영방송을 통해 실시간 중계할 만큼 관심이 높았다.

 

더불어 미스울트라브이 특별상 시상도 함께 이뤄졌는데, 미스인터콘티넨탈미얀마 ‘낭 뭬이 펑 룽(Nang Mway Phoung Loong)’이 본 상을 수상했다.

 

한편, 심사는 뷰티 관련 글로벌 인사 9인으로 구성되었는데, 국제미용항노화학회 국제회장직을 맡고 있는 권한진 원장(Dr. Kwon Han Jin)이 본선 파이널 무대의 심사위원 자격으로 참석했다.

 

사진 = 정민건 사진기자

 

미스인터콘티넨탈 코리아 대회를 주관하는 퍼스트재단 김요셉 의장은 “이번 대회는 미스인터콘티넨탈 47년 역사상 최초로 한국 브랜드의 수상이 이뤄지는 뜻깊은 대회”라며 “K-뷰티에 대한 세계인의 관심과 국내 뷰티 기업의 글로벌 인지도에 대한 방증이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