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명절 국립남도국악원이 준비한 돈(豚)잔치, '새해 새나래'
설 명절 국립남도국악원이 준비한 돈(豚)잔치, '새해 새나래'
  • 주재현 기자
  • 승인 2019.01.25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남도국악원, 설 명절 맞아 오는 2월 5일 특별공연 '새해 새나래' 개최
ⓒ국립남도국악원

[문화뉴스 MHN 주재현 기자] 국립남도국악원(원장 정상열)이 오는 2월 5일 진도향토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설날특별공연 '새해 새나래'를 공연한다. '새해 새나래'는 국립남도국악원이 설 명절 고향을 찾은 귀성객과 진도 국민을 위해 설날 분위기를 만끽하도록 준비한 공연이다.

이번 공연은 '대동놀이'를 시작으로 '금강산타령', '동백타령' 기악 합주와 판소리 입체창 '홍보가' 중 일부와 각종 창작 민속 춤, 남도 민요가 공연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윷놀이 등의 민속체험이 부대 행사로 준비돼있다. 

자세한 공연 정보는 국립남도국악원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립남도국악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