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공연·대학로 뮤지컬·콘서트
막강한 티켓파워로 흥행 보증수표, 뮤지컬에 도전하는 아이돌2019년 1월, 뮤지컬 배우로 활약하는 아이돌
  • 이상인 기자
  • 승인 2019.01.14 12:59
  • 댓글 0

[문화뉴스 MHN 이상인 기자] 뮤지컬의 흥행에 '티켓파워'를 가진 배우들의 캐스팅이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최근 워너원 활동 종료 후 홀로서기에 나선 '윤지성'이 뮤지컬 그날들에 캐스팅 돼 자신의 출연분 전회차 전석 매진을 시키며 압도적인 '티켓파워'를 보여줬다.

아이돌의 뮤지컬 캐스팅은 이런 '티켓파워'만을 위한 캐스팅이라는 비판을 받았지만, 뮤지컬에 진출한 아이돌들이 뮤지컬 배우와 견줄만한 실력을 보여주며 이런 편견은 최근 많이 사그라들었다. '동방신기' 출신 JYJ의 '김준수'는 뮤지컬 엘리자벳으로 2012년 한국뮤지컬대상 남우주연상에 오르며 아이돌 출신이라는 편견을 산산히 부수기도 했다.

아이돌의 뮤지컬 캐스팅은 제작자와 관객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윈-윈 전략'으로 여겨진다. 제작자는 강력한 티켓파워로 어느정도 흥행을 보장받을 수 있고, 관객들은 아이돌들의 뮤지컬 배우로서 새로운 모습을 볼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최근 많은 아이돌들이 뮤지컬에 도전하고 있다. 현재 뮤지컬 배우로서 도전을 이어가는 아이돌들에 대해서 소개한다.

엘리자벳 - 김준수(JYJ), 레오(빅스), 박형식(제국의 아이들)

ⓒEMK뮤지컬컴퍼니

뮤지컬 엘리자벳의 '죽음' 역할엔 3 명의 아이돌, JYJ의 김준수와 제국의 아이돌 출신 박형식, 빅스의 레오가 트리플 캐스팅 됐다.

JYJ의 김준수는 2012년 이 엘리자벳으로 한국뮤지컬대상 남우주연상을 수상하고, 뮤지컬 드라큘라, 데스노트의 주연을 맡으며 이젠 아이돌보단 뮤지컬 배우가 더 어울리는 가수가 됐다. 2012년과 2013년에 이번에 3번째 엘리자벳 무대에 올랐다.

빅스(VIXX)의 메인보컬로 인상적인 가창력을 보여준 레오도 뮤지컬에 도전한다. 사실 레오의 뮤지컬 도전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2017년 뮤지컬 ‘더 라스트 키스’에 엑소의 수호와 함께 황태자 루돌프 역에 캐스팅되며 성공적인 뮤지컬 데뷔를 이뤘다.

드라마 '슈츠', '힘쎈여자 도봉순'에서 뛰어난 연기력을 선보인 제국의 아이들 출신 박형식도 엘리자벳에 출연한다. 이전 뮤지컬 늑대의 유혹, 보니앤클라이드, 삼총사로 뮤지컬 배우로서 성공적인 행보를 보였던 박형식이기에 그의 4번째 뮤지컬 엘리자벳에서의 활약은 당연한 것일 수 있다.

그날들 - 윤지성(워너원), 남우현(인피니트)

ⓒ블루스퀘어

뮤지컬 그날들의 '무영' 역으로 워너원 출신의 윤지성과 인피니트의 남우현이 캐스팅 됐다.

지난 해 12월 31일을 끝으로 해체한 '워너원'의 윤지성은 뮤지컬 그날들로 홀로서기와 뮤지컬 도전을 시작했다. 이미 복면가왕 등에 출연하며 가창력을 입증한 그이기에, 뮤지컬에서도 그의 모습은 큰 기대를 불러일으켰다. 이런 기대에 힘입어 2차 티켓팅 중 윤지성이 출연하는 회차는 5분만에 전석 매진되며 압도적인 티켓파워를 보여주기도 했다.

인피니트의 남우현도 그날들로 뮤지컬에 도전한다. 이미 2012년 뮤지컬 '광화문연가'를 통해 뮤지컬에 도전한 바 있는 그는 7년만에 뮤지컬 무대에 다시 도전하여 많은 팬들을 설레게 했다.

잭 더 리퍼 - 켄(빅스)

ⓒ하나티켓 공연예매 서비스

앞서 엘리자벳에 캐스팅 된 레오와 함께 빅스의 메인보컬을 맡고있는 켄은 잭 더 리퍼의 다니엘 역할을 맡았다. 켄은 이미 2015년 '체스', '신데렐라', 2017년 '타이타닉', 2018년 '아이언마스크' 등 다양한 뮤지컬에 출연하며 뮤지컬 배우로서 입지를 다지고 있다. 벌써 10년 째 이어지며 최고의 흥행 기록을 수립했던 뮤지컬 '잭더리퍼'에서 아이돌 ‘켄’의 활약이 기대된다.

지킬앤하이드 - 해나(마틸다)

ⓒ오디컴퍼니

지킬앤하이드의 여주 '루시' 역에 마틸다의 해나가 캐스팅되며 조승우와 호흡을 맞춘다. 이전 '슈퍼스타K6', '더유닛'에 출연하여 자신의 가창력을 증명한 마틸다의 해나는 2017년 뮤지컬 '위대한 캣츠비'에 이어 두 번째 뮤지컬 도전을 이어간다. 지난 2004년 초연 이래 누적 공연 횟수 1100회, 누적 관객 수 120만 명, 평균 유로 객석 점유율 95%를 기록하고, ‘지금 이 순간’이라는 명곡으로 많은 대중들의 사랑을 받은 '지킬앤하이드'에서 활약하는 마틸다의 해나의 모습에 많은 팬들이 설레고 있다.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