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여행 국내여행
'빙하기 체험-눈 놀이' 할 수 있는 연천군 눈꽃축제오는 2월 6일까지 겨울여행 축제 진행
  • 박지희 기자
  • 승인 2019.01.12 17:25
  • 댓글 0
ⓒ 연천군

[문화뉴스 MHN 박지희 기자] 경기도 연천군은 12일 전곡읍 전곡리 구석기 유적지에서 구석기인의 겨울 생활상을 간접 체험할 수 있는 눈꽃축제 '연천 구석기 겨울여행'을 개막했다.

관람객이 구석기 빙하시대를 간접 체험하며 겨울을 만끽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꾸며졌다. 행사장인 구석기 유적지는 온통 흰 눈으로 뒤덮였다.

행사장에 들어서면 대형 눈 조각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입구부터 빙하시대, 평화의 광장, 남극 테마, 눈으로 만나는 미래, 이글루 카페 등 다양한 주제의 눈 조각이 새로운 세상에 들어온 듯한 느낌을 선사한다.

눈썰매장, 스노우 보트, 스노우 미끄럼틀 등 어린이를 위한 놀이터가 행사장 한쪽에 마련됐다. 언 몸을 녹일 수 있도록 실내에는 에어바운스 놀이터, 가상현실(VR) 체험장 등이 조성됐다.

대형 화덕에 직접 고기를 구워 먹는 구석기 바비큐와 구석기인 퍼포먼스 등 추억을 쌓을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행사장 인근에는 역고드름 터널, 재인폭포 빙벽, DMZ 태풍전망대의 두루미 관람 등 관광지도 많아 겨울 여행을 하기에 손색이 없다.

한편, 연천군 관계자는 "겨울방학을 맞은 아이들에게 신나는 추억거리를 제공하고 온 가족이 함께 즐거운 여행을 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