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영화 국내영화
국내 최초 뺑소니 전담반 다룬 '뺑반'... 메인 포스터 공개공효진X조정석X류준열 환상 케미 '뺑반'... 강렬한 포스터 공개
  • 이상인 기자
  • 승인 2019.01.10 17:10
  • 댓글 0
ⓒ 쇼박스

[문화뉴스 MHN 이상인 기자] 뺑소니 전담반 줄여서 '뺑반'이라는 참신한 소재와 매력 넘치는 배우들의 조합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뺑반'이 메인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뺑반’은 통제불능 사업가를 쫓는 뺑소니 전담반 '뺑반'의 고군분투 활약을 그린 범죄오락 액션 영화다. 뺑소니만을 다루는 경찰 내 조직인 뺑소니 전담반 '뺑반'이라는 참신한 소재와 공효진, 류준열, 조정석을 비롯해 염정아, 전혜진, 손석구, 샤이니 키까지 아우르는 어마어마한 캐스팅, 그리고 짜릿한 자동차 액션과 긴박감 넘치는 전개를 보여줄 영화 '뺑반'이 메인 포스터 2종을 공개하며 기대를 높였다.

이번에 공개된 '뺑반'의 포스터는 화면을 가득 채우는 다채로운 캐릭터들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먼저 수트와 방탄조끼를 입은 엘리트 경찰 '은시연'의 모습은 날카로운 눈빛으로 카리스마를 뽐내며 배우 공효진의 강렬한 캐릭터 변신을 예고한다.

이어 무전기를 들고 있는 뺑반의 에이스 순경 '서민재'는 매뉴얼보다 천부적인 감각과 본능으로 뺑범 잡는 독특한 캐릭터의 개성을 고스란히 담아내 눈길을 끈다. 또한 골프채를 들고 서늘한 표정으로 정면을 응시하고 있는 한국 최초 F1 레이서 출신 사업가 ‘정재철’은 통제불능의 캐릭터로 어떤 사건을 불러 일으킬지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여기에 자신만의 확고한 신념을 가진 내사과 ‘윤지현 과장’ 역의 염정아와 뺑소니 전담반을 이끄는 만삭의 리더 '우선영 계장' 역의 전혜진은 각기 다른 걸크러시 매력으로 '뺑반'에서 보여줄 든든한 존재감을 드러낸다.

특히 ‘멈출 수 없는 놈들’과 ‘끝까지 쫓아서 확실하게 잡는다!’는 문구는 영화 '뺑반'이 선사할 짜릿한 속도감과 끈질기게 범인을 쫓는 정의감 투철한 경찰들의 케미를 예고한다.

호쾌한 스피드 오락 액션 영화 ‘뺑반’은 2019년 1월 개봉 예정이다.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