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혜민 스님 ‘고요할수록 밝아지는 것들’ 12월 3주 베스트셀러 1위 등극
  • 김나래 기자
  • 승인 2018.12.20 15:19
  • 댓글 0
ⓒYes24 제공

[문화뉴스 MHN 김나래기자] 혜민 스님의 신작 ‘고요할수록 밝아지는 것들’이 12월 3주 베스트셀러 1위 등극했다.

12월 3주 종합 베스트셀러는 아래와 같다.

1위. 고요할수록 밝아지는 것들. 저자: 혜민

2위. 꽃을 보듯 너를 본다. 저자: 나태주

3위. 12가지 인생의 법칙. 저자: 조던B, 피터슨

4위. 트렌드코리아 2019. 저자: 김난도 외 8명 공저

5위. 고마워, 우리 함께했던 모든 순간들. 저자: Stone music entertainment

6위. 곰돌이 푸,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 저자: 곰돌이 푸 원작

7위. 104중 나무 집. 저자: 앤디 그리피스

8위. 침묵의 봄. 저자: 레이첼 카슨

9위. 당신이 옳다. 저자: 정혜신

10위. 역사의 역사. 저자: 유시민

12월 3주 종합 베스트셀러에서는 나 자신을 잃어가는 현대인들을 위한 메시지를 담은 혜민 스님의 신작 에세이 <고요할수록 밝아지는 것들>이 한 계단 올라 새롭게 1위에 등극했다. tvN 드라마 ‘남자친구’에 등장 후 순위 역주행을 시작한 나태주 시인의 시집 <꽃을 보듯 너를 본다>와 전 하버드대 심리학과 교수 조던 피턴슨의 신간 인문서 <12가지 인생의 법칙>은 각각 한 계단씩 올라 2위, 3위를 기록했다. 김난도 서울대 교수가 이끄는 서울대 생활과학연구소 소비트렌드 분석센터의 2019년 트렌드 전망서 <트렌드 코리아 2019>는 한 계단 오른 4위에 자리했고 인기 아이돌 그룹 워너원의 2018년 활동 사진과 이야기를 담은 두 번째 포토 에세이 <고마워, 우리 함께했던 모든 순간들>은 네 계단 내려가 5위에 안착했다.

14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알쓸신잡3’ 총정리 편에서 출연진들이 추천한 도서들이 베스트셀러에 올랐다. 무분별한 살충제 사용으로 파괴되는 야생 생물계의 모습을 적나라하게 공개한 <침묵의 봄>은 8위, 퓰리처상 수상 작가 나탈리 앤지니어가 알려주는 과학 이야기 <원더풀 사이언스>는 11위로 새롭게 순위권에 진입했다.

에세이의 인기는 여전히 지속되고 있다. 2018 예스24 베스트셀러에서 1위를 차지한 곰돌이 푸의 힐링 에세이 <곰돌이 푸,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 겨울 에디션은 한 계단 상승한 6위에 올랐고 100쇄 인쇄를 기념해 특별 에디션으로 표지를 갈아 입은 김수현 작가의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는 두 계단 내려간 13위다. 배우 하정우의 두 번째 에세이 <걷는 사람, 하정우>는 여섯 계단 내려간 14위로 주춤했고 이국종 교수의 에세이 <골든아워> 1편은 다섯 계단 내려간 15위, 2편은 세 계단 내려간 19위에 자리했다. 타인이 정해준 인생 매뉴얼에서 벗어나 내 인생을 살아보길 권하는 <하마터면 열심히 살 뻔했다> 겨울 에디션은 한 계단 올라 16위를 기록했다.

이 밖에도 세계 30여 개국에 출간된 인기 어린이 도서 <104층 나무 집>이 7위로 새롭게 얼굴을 내밀었고, 사람의 마음에 대한 통찰과 치유 내공을 밀도 높게 담아낸 정혜신의 인문서 <당신이 옳다>는 네 계단 올라간 9위를 기록했다. 유시민 작가의 <역사의 역사>는 두 계단 오른 10위, 기욤 뮈소의 신간 장편소설 <아가씨와 밤>은 세 계단 내려가 12위에 자리했다. 추리 동화 <추리 천재 엉덩이 탐정 7>은 세 계단 오른 17위, 정재승 교수의 강연 내용을 묶어 낸 인문서 <열두 발자국>은 한 계단 내려간 20위다.

전자책 순위에서는 일본과 한국에서 가정 살림 도서로 좋은 반응을 얻은 인기 미니멀리스트 미쉘의 특별한 정리 처방전 <1일 1개 버리기>가 새롭게 1위에 등극했다. 소확행 정신의 선구자, 모리 마리의 국내 첫 산문집 <홍차와 장미의 나날>은 2위를 기록했다.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