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오늘우리
[문화스케치] 사진으로 만나는 뮤지컬 집들이 콘서트 #29 '천사들의 합창2' ①

[문화뉴스 MHN 서정준 기자] 무대 위 배역이 아닌 배우를 만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

지난 9일 오후 대학로 TOM2관에서 뮤지컬 집들이 콘서트 #29. 천사들의 합창2가 열렸다.

MC 김용철이 진행하는 '집들이콘서트'는 일반적인 뮤지컬 토크 콘서트 형태를 유지하며 배우 중심이 아닌 작품 중심의 차별화된 콘서트다. '작품'이라는 '집'에 놀러가는 콘셉트로 매달 정기적으로 열리고 있으며 2016년부터 '헤이! 자나', '두 도시 이야기', '아이다' 등을 다뤄 많은 관객에게 사랑받은 바 있다.

이번 29번째 시간에는 지난 1일 막을 내린 뮤지컬 '킹키부츠'에서 주인공 '롤라'와 함께하는 '엔젤' 역할과 스윙으로 공연을 책임졌던 배우 전호준, 박진상, 이종찬, 김준, 김강진, 배나라, 주민우, 이로운이 다시 모였다.

뮤지컬 '킹키부츠'는 폐업 위기의 구두공장을 물려받은 찰리가 아름다운 남자 롤라를 우연히 만나 특별한 신발 '킹키부츠'를 만들어 회사를 다시 일으킨다는 성공 스토리를 담은 작품이다.

화려한 '킹키부츠' 무대 위에서도 가장 반짝이는 드랙퀸이었던 8명의 천사들은 블랙과 레드 컬러로 톤을 맞춘 말쑥한 복장으로 등장해 300여명의 관객들과 함께 지난 추억을 돌이키며 울고 웃었다.

스윙TV, 천사로또 등 재미와 감동을 안겨준 콘서트를 사진으로 만나보자.

[문화스케치] 사진으로 만나는 뮤지컬 집들이 콘서트 #29 '천사들의 합창2' ②편 <- 보러가기

▲ 공연 시작 전에 재생되던 엔젤TV, 이로운 배우가 직접 만든 작품이라고.
▲ 첫 포문은 '킹키부츠'의 곡을 개사한 '랜드 오브 엔젤'
▲ 갑작스런 푸쉬업.
▲ 공연 종연 뒤 약 1주일의 시간동안 뭘 했는지 즐거운 근황토크 이후 개인무대로 이어졌다.
▲ 배나라 배우의 무대. 이날 엔젤들은 개인 무대를 통해 작품에서 감춰졌던 저마다의 가창력을 자랑했다.
▲ 핸드폰을 잃어버려서 우울했다던 김준 배우는 피아노 위에서 폰을 찾는 기쁨을 누리기도.
▲ 일본에서 공연해서 많이 못 들려드려서 아쉽다며 '알타보이즈'의 넘버를 부른 박진상 배우
▲ 댄.스.폭.발.
▲ 다시 쓰는 프로필 시간. 취미는 독서, 특기는 댄스인 김강진 배우.
▲ 그로부터 시작된 여덞 천사들의 댄스 배틀.

some@mhnew.com

 
    서정준 | some@munhwanews.com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알쓸다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문화공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