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OME 뉴스 경제·사회
자궁근종 및 자궁선근증, 비침습 치료법 하이푸 통해 개선 기대 가능

[문화뉴스 MHN 이우람 기자]직장인 K 씨는 최근 급격하게 늘어난 생리량으로 인해 산부인과 검진을 받았다. 가벼운 증상일 것이라는 처음 생각과는 달리 K씨의 자궁에서는 4cm 크기의 자궁근종이 발견됐다. 자궁근종의 위치 때문에 급작스러운 생리량 과다가 발생한 것이다.

직장인 여성들은 자궁 관련 수술을 바로 결정하기에 많은 어려움이 따른다. 잦은 야근으로 치료 시간을 내기 쉽지 않거나 치료 이후의 후유증 등과 같은 고민을 갖게 되는 것이 일반적이다. 또한 자궁 이외의 기관에 손상이 가거나, 불임 및 난임의 원인이 될 수 있어 치료에 대한 두려움이 앞서기 쉽다.

기존에 자궁근종, 자궁선근증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자궁 적출술 등 수술적 방법이 진행됐다. 하지만 신체적 부담이 크고 다양한 후유증에 대한 지적도 제기됐다.

이에 최근 개원가에서는 신체적 부담이 상대적으로 적은 비침습적 치료법인 ‘하이푸’가 시행되고 있다.

하이푸는 인체에 무해한 초음파를 한 점에 모아 발생한 열을 통해 근종을 괴사시키는 자궁근종 치료법이다. 기존에 있던 자궁적출, 복강경 등의 수술적인 방법과 달리 절개와 출혈에 대한 우려를 줄여준다.

치료 후에는 일부 피부 화상 등의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지만 시간이 경과됨에 따라 대부분 사라진다. 하이푸 수술은 자궁근종 수술에 대한 충분한 경험과 노하우를 갖춘 의료진과 상담을 거쳐 진중히 진행해야 한다.

이지스로앤산부인과 선릉점 이재성 원장은 “하이푸는 자궁을 보존하면서 절개 없이 근종을 치료할 수 있기 때문에 향후 임신계획이 있거나 기존 적출 수술이 부담스러운 여성들에게 대안이 될 수 있다”고 조언했다.

이우람 기자 pd@munhwanews.com / 도움말 이재성(이지스로앤산부인과 원장)

 

이우람  pd@munhwanews.com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