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NDIE CHART] '살아가는' 방법을 모르겠는 우리들을 위해